2018.10.23 (화)

  • 맑음동두천 7.8℃
  • 구름조금강릉 13.5℃
  • 연무서울 11.6℃
  • 맑음대전 11.7℃
  • 흐림대구 13.5℃
  • 흐림울산 14.7℃
  • 박무광주 13.9℃
  • 흐림부산 16.8℃
  • 맑음고창 10.9℃
  • 구름많음제주 16.9℃
  • 맑음강화 8.7℃
  • 구름많음보은 8.2℃
  • 구름조금금산 8.6℃
  • 맑음강진군 11.5℃
  • 흐림경주시 12.5℃
  • 흐림거제 15.7℃
기상청 제공

라이프

일부 지역 관광객 집중현상 심화, 대책 마련 시급

제주를 찾는 관광객들이 특정 지역으로 집중되는 현상이 점차 심화되고 있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제주관광공사는 지속가능한 섬 관광을 위한 미래발전전략을 제시하기 위해 열린 「제주국제컨퍼런스 2018」의 결과를 제주관광 이슈포커스 9월호를 통해 발간했다.


이에 따르면 우도와 같은 일부 유명 관광지 등 특정지역에 관광객이 집중되는 현상이 최근 이슈화 되고 있는데, 제주 관광산업 발전을 위해서는 이들 관광객들을 도 전역으로 분산시켜야 하며, 그 전에 이를 대비 할 수 있는 관리전략 수립이 필요하다고 주장했다.


과잉관광 문제가 발생하게 된 원인으로는 관광의 세계화, 여행트렌드의 변화, 관광지에 대한 이해 부족, 관광인프라 부족 등을 들었으며, 문화유적, 자연유산 등 전통적인 관광명소를 방문하는 여행패턴에서 지역의 생활공간 침투로 여행트렌드가 변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해외 사례를 보더라도 스페인 바르셀로나, 이탈리아 베니스 등 세계 유명 관광지역은 과잉관광으로 인해 쓰레기, 상하수도, 교통, 부동산 등 도시기능 과부하 문제와 환경파괴, 문화재 훼손 등 관광자원 손실 등의 심각한 문제를 겪고 있는데, 관광객 과잉방문과 관광영역의 확대는 도시기능 한계와 정주여건 악화 등 거주민의 삶의 질을 저하시키는 결과를 초래한다고 경고했다.


과잉관광의 해결방안으로 관광객 분산, 정주여건 개선, 책임관광의 도입, 관광에 대한 인식 전환, 관광수익의 지역사회 파급 등이 제안되고 있다.


또한 관광객 분산을 위해서는 다른 관광지에 대한 정보 제공, 다른 관광지로 관광객 분산 유도, 다른 관광지에 대한 홍보 등이 필요하며, 정주여건 개선은 관광시간과 생활시간의 분리, 관광지역과 거주지역의 분리, 도심지의 관광개발 제한 등을 통해 달성될 수 있다고 설명했다.


해당 내용을 담은 「제주관광 이슈포커스 9월호」는 제주관광공사 홈페이지(www.ijto.or.kr) 관광자료실을 통해 10월 10일부터 열람 가능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