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20 (화)

  • 맑음동두천 12.2℃
  • 맑음강릉 13.0℃
  • 맑음서울 12.3℃
  • 맑음대전 13.3℃
  • 맑음대구 13.5℃
  • 맑음울산 13.0℃
  • 맑음광주 13.6℃
  • 맑음부산 14.5℃
  • 맑음고창 13.4℃
  • 맑음제주 14.6℃
  • 맑음강화 11.2℃
  • 맑음보은 12.1℃
  • 맑음금산 12.7℃
  • 맑음강진군 14.5℃
  • 맑음경주시 14.4℃
  • 맑음거제 14.3℃
기상청 제공

축제

제주도립교향악단, 제141회 정기연주회

제주특별자치도립 제주교향악단은 오는 12일, 제주아트센터에서 정인혁 상임지휘자의 지휘로 제141회 정기연주회를 개최한다.


공연의 첫 번째 순서는‘하이든 주제에 의한 변주곡’으로 브람스가 남긴 관현악 곡 중 가장 우아하고 유려한 곡이다.


절묘한 긴장과 이완이 반복하면서 다채로운 오케스트라의 음색으로 연주의 시작을 알린다. 이어지는 슈트라우스 오보에 협주곡 작품 144는 성숙미가 물씬 풍기는 슈트라우스의 만년 스타일을 온전히 담아낸 곡으로써, 오보에 특유의 청아한 음색을 독일 최고의 권위를 자랑하는 뮌헨 ARD 국제콩쿠르에서 1위 없는 2위를 차지한 오보이스트 함경이 협연한다.


2부에서는 독특한 기법과 풍부한 표현의 사상을 담아낸 슈트라우스 최초의 작품 교향시‘돈 주앙’을 연주하며 격렬하고 열광적인 흐름과 느리고 부드러운 흐름을 교대로 느끼며 공연을 마무리 한다.


제주시 관계자는“이번 공연은 이제껏 제주에서 연주되지 않았던 작품들로써 제주교향악단만의 신선하고 특별한 색깔을 감상할 수 있는 좋은 기회이니 관객 분들이 공연장에 오셔서 힘찬 응원과 격려를 부탁드린다.”전했다.




관련기사